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직장인 절반, 기러기족 반대하지만… 보도자료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직장인 절반은 가족과 떨어져 생활하는 기러기족에 반대하고 있지만 10명 중 6명은 자신이 기러기족이거나 주변에 기러기족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취업포털 커리어(www.career.co.kr 대표 강석린)가 직장인 539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 한 결과 59.4%가 ‘자신이 기러기족이거나 주변에서 기러기족을 본 적이 있다’고 답했다.


기러기족이 된 이유(복수응답)는 ‘자녀교육’이 56.9%로 가장 많았다. ‘이직·발령’ 52.5%, ‘본인이나 배우자의 학업’ 23.8%, ‘부모나 친지 부양 및 간병’ 5.9% 등이 있었다.


전체의 54.7%는 가족과 떨어지는 기러기족 생활을 ‘할 수 없다’고 답했으며, 감당할 수 있는 거리는 ‘국내 기러기족(63.5%)’이 ‘해외 기러기족(36.5%)’보다 많았다.


또한 기러기족이 된다면 걱정스런 문제(복수응답)는 ‘정서적 문제’가 65.7%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금전적 문제’ 46.2%, ‘육아문제’ 28.8%, ‘건강문제’ 27.1%, ‘배우자에 대한 믿음’ 22.6% 순이었다.


취업포털 커리어 김기홍 이사는 “금번 조사에서 자녀교육, 이직·발령, 학업 등 기러기족의 이유도 굉장히 다양하게 나타났다”며 “정서적, 금전적 문제 등으로 가족간의 물리적 거리가 커지게 되는 만큼 많은 고민을 한 후 결정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h40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219
81
297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