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네오위즈게임즈-네오위즈인터넷 합병 보도자료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게임, 음악, 모바일 등 역량 결합 및 시너지 효과 극대화

- 국내외 경영환경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기업가치 및 주주가치 극대화


㈜네오위즈게임즈(대표 윤상규)는 12일 이사회를 개최하고 ㈜네오위즈인터넷(대표 이기원)과의 합병을 결의했다고 밝혔다.


존속법인은 네오위즈게임즈로, 합병비율은 1대 0.5842697이며 합병회사의 총주식수는 2,940만6293주다. 네오위즈인터넷 주주에게는 합병비율에 따라 749만 1285주가 합병신주로 교부된다. 합병 주주총회일은 11월 22일이다.


합병회사의 사명은 가칭 ‘네오위즈 I’를 사용하게 되며, 합병법인의 대표이사는 네오위즈게임즈 윤상규 대표와 네오위즈인터넷 이기원 대표가 공동으로 맡을 예정이다.


네오위즈게임즈는 “경영효율성을 증대시키고 멀티 플랫폼 서비스와 콘텐츠 사업의 결합을 통한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함으로써 국내외 경영환경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세계적인 경쟁력을 보유한 글로벌 모바일∙인터넷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합병을 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모바일 및 온라인게임을 중심으로 한 경쟁력 있는 핵심 자원과 역량 결합을 통해 미래 성장 기반을 확보함은 물론, 계열사 내 동일 사업 중복 투자를 방지하고 조직을 효율화해 시장 경쟁력을 갖춰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네오위즈 I는 올해 예상 매출 8,000억원대의 글로벌 모바일∙인터넷 기업으로 거듭나게 된다.


Source of news : http://gt7.kr/gml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315
74
2967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