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대우건설,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 컨벤션센터 짓는다 보도자료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1억8,000만달러 규모의 말레이시아 마트레이드 컨벤션센터 신축공사 수주

- 고도의 기술력과 시공능력을 요하는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 컨벤션센터 공사

- 총사업비 47억달러 규모의 국제무역 복합단지의 핵심 1단계 공사 수주로 향후 대형공사 추가수주 기대

- 대우건설, 말레이시아에서 연이은 대형 건축공사 수주로 최고 수준의 경쟁력 확인


대우건설이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의 컨벤션센터 공사를 수주했다.


그동안 말레이시아에서 톱5 초고층 빌딩 중 3개의 공사를 비롯해 다수의 대형 건축공사를 수행해온 대우건설은 말레이시아 건축사에 남을 또 하나의 건축물을 남기게 되었다.


■ 1억 8,000만달러 규모의 말레이시아 마트레이드 컨벤션센터 신축공사 수주


대우건설은 24일(현지시각)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약 1억 8,000만달러(한화 약 2,019억원) 규모의 마트레이드 컨벤션센터(Matrade Exhibition Centre) 신축공사를 수주했다고 밝혔다.


이 공사는 수도 쿠알라룸푸르의 중심인 페트로나스 트윈타워에서 북서 방향으로 약 5.7km 거리의 부지에 12개의 전시공간을 포함한 지하 1층, 지상 3층으로 이루어진 연면적 약 145,246㎡ 규모의 컨벤션센터를 신축하는 것으로, 대우건설이 단독으로 32개월간 공사를 수행하게 된다.


■ 고도의 기술력과 시공능력을 요하는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 컨벤션센터 공사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의 컨벤션센터인 마트레이드 컨벤션센터는 씨앗을 모티브로 한 미려한 디자인이 돋보이는 건축물로, 가로 180m, 세로 72m의 대형 무지주 공간과 파이프트러스트 구조의 독특한 지붕 구조물을 가지고 있다. 높은 수준의 시공능력이 요구되는 공사이기 때문에 입찰은 발주처의 초청을 받은 소수의 업체만 참가하는 제한경쟁으로 이루어졌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그동안 말레이시아에서 공사를 수행하며 보여준 대우건설의 우수한 기술력과 시공능력이 발주처로부터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 총사업비 47억달러 규모의 국제무역 복합단지의 핵심 1단계 공사 수주로 향후 대형공사 추가수주 기대


최근 말레이시아 정부는 무역/전시 진흥정책에 따라 쿠알라룸푸르 중심 92,000평 부지에 총 사업비 47억달러 규모의 국제무역 복합단지인 KL메트로폴리스(KL Metropolis)를 조성하는 개발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이 공사는 전체 사업의 핵심이 되는 1단계 공사이다.


부지 특성상 1단계 공사를 수행한 회사가 후속 단계 공사를 수행할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여, 대우건설은 다수의 후속공사 추가 수주를 기대할 수 있게 되었다.


■ 대우건설, 말레이시아에서 연이은 대형 건축공사 수주로 최고 수준 경쟁력 확인


1983년 수방(Subang)공항 격납고 공사로 말레이시아에 진출한 대우건설은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말레이시아 건축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역량을 집중해왔다.


그 결과 말레이시아 건축의 백미로 꼽히는 말레이시아 텔레콤 사옥(310m, 1998년 준공)을 비롯해 KLCC타워(267m, 올해 준공예정), 아이비(IB)타워(274m, 2014년 준공예정)등 말레이시아 톱5내 초고층 빌딩 3개를 포함, 총 13개 프로젝트, 20억 달러의 수주실적을 기록하였다.


대우건설 측은 “말레이시아 건축사에 남을 이번 공사를 맡게 되면서 말레이시아 건축 시장에서 최고 수준의 경쟁력을 재확인했다”며, “대형 건축 공사의 지속적인 추가 수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gfr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315
74
2967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