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동남아 및 신흥시장 공략의 신호탄” 보도자료

인도네시아 모터쇼 참가로 신흥시장 공략 가속화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한국타이어 동남아 최대 자동차 시장으로 부상한 인도네시아에서 열리는 국제 모터쇼 참가

- 인도네시아 신공장, 동남아 및 신흥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 거점으로 글로벌 톱5 진입의 기폭제


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대표이사 서승화)가 ‘2012 인도네시아 국제 모터쇼(Indonesia International Motors Shows 2012)’에 참가하며 동남아 및 신흥시장 공략을 가속화한다.


한국타이어는 20일부터 오는 30일까지 인도네시아의 수도 자카르타에서 개최되는 ‘2012 인도네시아 국제 모터쇼’에 참가해 공기압이 필요 없는 ‘비공기입 타이어((Non-pneumatic Tire, NPT)’와 타이어 내부에 장착된 센서를 통해 주행 정보를 실시간 제공해주는 ‘인텔리전트(인공지능) 타이어’ 등과 같은 미래형 콘셉트 타이어를 비롯해 뛰어난 조종 안정성과 제동 성능을 겸비한 초고성능 타이어(UHP) ‘벤투스 S1 에보2((Ventus S1 evo2), 세계적인 모터스포츠대회에 공급하고 있는 레이싱 타이어 등을 선보인다.


그 동안 한국타이어는 독일, 러시아, 영국, 미국, 중국, 일본 등 전세계를 무대로 다양한 자동차 및 자동차 부품 전시회에 참가해 글로벌 판매 네트워크를 구축해왔으며, 이번 인도네시아 국제 모터쇼 참가를 계기로 성장 가능성이 높은 동남아시아 및 신흥시장 공략에 심혈을 기울인다는 전략이다.


특히 한국타이어는 동남아 최대의 자동차 시장으로 부상하고 있는 인도네시아를 동남아 및 신흥시장 개척의 전초기지로 활용하기 위해 자카르타 인근 베카시(Bekasi) 공단에 60만 제곱미터(약 18만1500평) 규모로 들어설 글로벌 제 7공장 설립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지난 2011년 착공에 들어가 이미 시험가동 중인 인도네시아 신공장은 2014년 완전 가동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공장이 완공되면 승용차 타이어(PCR)와 경트럭 타이어(LTR) 비롯해 연간 600만 개 이상의 타이어 생산체제를 갖추게 된다.


한국타이어는 인도네시아 신공장에서 생산되는 타이어를 인근 자카르타 항을 이용해 동남아 지역은 물론 중앙아시아, 남미, 아프리카 등에 수출하며 신흥시장 개척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인도네시아의 경우 천연고무 등 원자재 현지 조달이 가능해 장기적으로 원가 절감을 통한 수익 개선 효과까지 기대할 수 있어 신공장 설립이 글로벌 톱5 진입에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타이어 아세안-인도 마케팅&영업담당 박재범 상무는 “이번 인도네시아 국제 모터쇼 참가는 한국타이어의 동남아 및 중앙아시아, 남미, 아프리카 등 이머징 마켓 공략의 신호탄이 될 것” 이라며 “신공장이 완전 가동 체제에 들어서면 인도네시아의 풍부한 자원과 다양한 비즈니스 기회를 통해 한국타이어가 세계 시장에서 더 큰 도약을 이뤄나갈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라고 밝혔다.


한편, 아세안(ASEAN, 동남아시가국가연합) 국가 중 유일한 G20 회원국인 인도네시아는 매년 6% 이상의 경제성장률과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소비 성장률을 바탕으로 지난해 89만대의 자동차 판매량을 기록하며 80만대에 그친 태국을 재치며 동남아 최대의 자동차 시장으로 부상하고 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gde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216
125
29129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