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해답없던 오픈마켓 상품 리스트·정보 한방에 혁신!! 보도자료

‘종분류리스팅’ & ‘상품포털검색’ 최초 도입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인터파크, 수천만개 상품 DB를 동일상품 종(種) 단위로 묶은 ‘종분류리스팅’ 선보여

- 1/10이상 축약된 상품 리스트 제공해 정확한 상품명·모델명 없이도 상품 검색 가능

- 이와 함께 쇼핑몰 최초 포털검색 도입, 검색어 기본정보 및 관련기사 등 컨텐츠 제공


인터파크(www.interpark.com)가 불필요한 상품을 제거한 종(種) 단위의 상품 정렬 방식 ‘종분류리스팅’을 선보인다. 기존 상품리스트의 혼잡스러움을 제거하고 수많은 상품을 동일 상품으로 묶어 하나의 질서있는 단위인 종(種)으로 간결하게 배열한 혁신적인 리스팅 방식이다.


현재 인터파크를 비롯한 주요 오픈마켓은 수천만개의 상품 DB를 보유하고 있다. 또, 매일 10만개 이상의 상품이 업데이트 된다. 이 가운데 고객이 원하는 상품은 단 한가지. 선택이 결코 쉽지 않다. 그러나 오프라인 할인점의 경우 상품 DB가 겨우 3~4만종에 불과하다. 그럼에도 어지간해서는 고객이 큰 불편을 느끼지 않는다. 실제 고객이 필요로 하는 상품 종(種) 수가 그리 많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다.


오픈마켓의 수천만개 상품 DB 중 실제 고객이 필요로 하는 상품의 고유 종수는 50만개를 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인터파크는 금번 적용된 ‘종분류리스팅’을 통해 고객에게 최소 10분의 1에서 수백분의 1의 축약된 리스트를 제공한다. 고객은 상품의 정확한 브랜드, 모델명을 검색하지 않아도 원하는 상품을 한결 수월하게 검색해 낼 수 있다.


예를 들어 ‘제주 삼다수 2L’, ‘옥시크린 7kg’, ‘XBOX360 유선 컨트롤러’ 등 각 상품은 판매자가 수십, 수백명이라도 동일 상품이라면 검색 시 단 한줄의 결과만을 제공한다. 광고 상품, 중복 상품 및 해당 상품을 미끼로 사용해 상품명에 게재한 관련 상품 등이 배제된 결과다. 물론 특정 상품을 선택해 한번 더 클릭하면 기존과 같이 각각의 셀러가 판매하는 개별 상품 리스트를 열람할 수 있다.


‘종분류리스팅’과 함께 업계최초로 차별화된 쇼핑 검색 ‘상품포털검색’ 서비스도 선보인다. 검색창에 상품을 입력하면 검색어의 기본정보를 비롯해 인기제품 사양 비교 및 상품리뷰, 관련기사, 관련블로그포스팅 등의 다양한 컨텐츠가 제공된다. 원하는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입하기 위해 포털사이트, 가격비교사이트, 다수의 쇼핑몰을 넘나들며 제품 사양, 가격대, 고객 후기 등을 검토해야 하는 불필요한 시간을 줄여준다.


현재 인터파크 검색창에 ‘클렌징오일’을 입력하면 뉴트로지나, 시세이도, 슈에무라 등 베스트셀러 클렌징 오일별 특징과 사용법을 꼼꼼히 비교한 인터파크쇼핑만의 풍부한 정보가 제공된다. 이어 관련 상품 리뷰 모음 및 블로포스팅, 관련기사·동영상 등과 함께 ‘종분류리스팅’된 상품리스트가 보여진다.


‘종분류리스팅’과 ‘상품포털검색’이 적용됨에 따라 고객은 온라인쇼핑에 소비하는 시간을 크게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실제 위 시스템이 도입된 8월 9일이후 고객 1인이 인터파크에 접속해 결제에 이르기까지 시간이 약 30%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입 초기로 변화된 시스템에 적응하는 시간이 포함된 점을 감안하면 앞으로 시간 단축 폭은 더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인터파크는 지난 8월 9일 ‘종분류리스팅’과 ‘상품포털검색’ 서비스를 오픈하며 전체 판매되는 상품의 약 50%에 이 같은 시스템을 적용했다. 수치상으로는 절반 정도이나 인터파크쇼핑 내 인기검색어, 인기상품을 반영한 것으로 고객 입장에서는 대다수 상품이 새로운 서비스에 적용된 것으로 인식할 수 있다. 또, 향후 서비스 안정화 과정에 따라 점차 모든 상품이 ‘종분류리스팅’과 ‘상품포털검색’에 포함될 예정이다.


김동업 인터파크 쇼핑부문 대표는 "’종분류리스팅’과 ‘상품포털검색’은 오픈마켓의 상품수가 급속도로 늘어나는 가운데서도 고객이 손쉽게 온라인쇼핑의 즐거움을 누릴 수 있도록 하는 데에 중점을 뒀다”며 “가격과 상품구색은 마켓플레이스의 역동성을 따르되 상품 진열에 있어서는 할인점 못지 않은 간결함을 추구하겠다는 것”이라고 밝혔다.


Source of news : http://gt7.kr/fy2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19
54
2955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