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중소·중견기업의 외화자금 지원을 위한 외화온렌딩(일반대출) 시행 보도자료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한국정책금융공사와 외화간접대출 약정을 통하여 외화대출 평균 금리수준 대비 최대 1.0% 까지 낮은 금리 제공


외환은행(은행장 윤용로 / www.keb.co.kr)은 한국정책금융공사(사장 진영욱 / www.kofc.or.kr)와 외화간접대출 약정을 체결하고 중소 중견기업 앞 외화자금대출에 필요한 자금을 공사로 부터 지원받아 대출 최대 기간인 10년의 경우 외환은행 평균 외화대출 금리대비 최대 1.0% 까지 낮은 금리를 제공하는 『외화온렌딩(일반대출)』을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외환은행과 한국정책금융공사는 유럽재정위기 등의 영향으로 외화조달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중견기업에 외국산 설비 투자자금과 해외 원자재 도입자금 지원 등을 통해 중소 중견기업의 외화조달 애로 해소 및 국가 성장잠재력 확충에 기여하고자 외화간접대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그동안 상호 전산개발 등의 실무협의 절차를 거쳐 이번에 정식약정을 체결하여 상품을 출시하게 되었다.


『외화온렌딩(일반대출)』의 대출 대상은 외환은행에서 정한 일정 신용등급 범위내의 중소 중견 기업을 대상으로 하며, 건당 최고금액(U$기준)은 중소기업인 경우 운전자금 2백만불, 시설자금 4백만불 이며, 중견기업은 운전자금 10백만불, 시설자금 20백만불 까지 가능하다. 최소금액은 각각 미화 십만불이다.


자금용도는 외화실수요자와 외화가득력을 보유한 중소 중견기업으로 대출기간은 운전자금은 3년까지, 시설자금은 10년까지 가능하며 기존대출금의 대환용도로는 사용 불가하다.


대출금리는 중소 중견기업의 신용등급, 대출기간, 담보 등에 따라 차등 적용되며, 한국정책금융공사로부터 외환은행에 제공되는 금리자체가 시중은행의 평균적인 외화 조달금리수준 대비 낮고, 외환건전성분담금 제외, 운전자금인 경우 신보료 면제 등을 감안할 때 본 상품의 대출금리 경쟁력은 매우 높다고 밝혔다


외환은행 글로벌상품개발실 김태경 실장은 “유럽재정위기 등으로 시중은행들이 외화대출 신규취급을 꺼리는 상황에서 공사로부터 안정적인 자금을 조달하여 운용하는 것으로 외화자금조달에 어려움이 있는 중소·중견기업에 실질적인 혜택을 주는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라며 본 상품출시의 의미를 밝혔다.


『외화온렌딩(일반대출)』의 총한도는 한국정책금융공사와 외환은행의 별도협의를 통해 결정되는 바, 조기 소진 가능성 있고 외화대출 특성상 절차적 사전협의가 필요한 점 감안, 가까운 외환은행 영업점에 전화 혹은 방문을 통하여 대출조건 등을 미리 확인하는 것이 필수이다.


한편, 외환은행은 지난 5월초에도 중소 중견 해운사의 선박구입에 필요한 자금을 저렴한 금리로 제공하는 『외화온렌딩(선박금융)』을 출시한 바 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f3s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39
70
2970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