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2012년 독서, 위로를 넘어 삶의 지혜로 보도자료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인터파크도서, 2012년 상반기 베스트셀러 및 출판계 이슈 발표

- <멈추면, 비로소∙∙∙> 1위∙∙∙ 소설, 자기계발서 각각 5권씩 순위 올라

- <은교> 전자책 1위∙∙∙ 나꼼수, 소설, 장르소설이 베스트셀러 ‘점령’


책은 시대를 반영하는 거울이다. 2012년 상반기 지속되는 불경기와 취업난, 이념갈등 등에 대중은 위로와 격려를 넘은 삶의 지혜가 필요했던 모양이다. 삶의 근본적인 문제나 일상 문제를 편안하게 풀어준 혜민스님의 산문집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이 올 상반기 베스트셀러 1위에 등극했다. 최근 사회적으로 통용되는 ‘힐링’이 도서 시장서도 트렌드로 자리잡은 것. 인터넷서점 인터파크도서(book.interpark.com, 대표 서영규)가 19일 발표한 2012년 상반기 (2011년 12월 1일~2012년 5월 31일) 종이책 및 전자책 베스트셀러와 출판계 이슈를 살펴본다.


◈ 2012년 상반기 출판계 이슈∙∙∙ 스크린셀러, 대중 정치서, 힐링 도서 ‘열풍’

인터파크도서는 올 상반기 출판계 이슈로 ▲영화, 드라마 등 스크린셀러 열풍 ▲대중 정치서 약진 ▲위로에 이어 지혜를 제공한 도서 인기 ▲남자와 마흔을 위한 책 출간 붐 등을 꼽았다.


최근 좋은 문화 작품들은 책을 비롯해 드라마, 영화, 뮤지컬 등 장르의 경계를 넘나드는 모습이 잦아지고 있다. 지난해 <도가니/공지영>이어 올 상반기에는 <해를 품은 달 1, 2/정은궐> 2권이 베스트셀러 3위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이 외 <은교/박범신>, <화차/미야베 미유키>, <헝거 게임/수잔 콜린스> 등이 책과 영화 모두 호평을 받으며 인기를 얻었다.


한편, 작년부터 시작된 나꼼수 열풍은 올 총선과 대선으로 인해 대중 정치서의 약진을 촉발시켰다. <닥치고 정치/김어준>, <주기자/주진우>는 각각 상반기 베스트셀러 5위와 20위에 올랐으며, <달려라 정봉주/정봉주>, <닥치고 정치/김어준>, <보수를 팝니다/김용민>는 상반기 전자책 종합 베스트셀러 20위에 안착했다.


지난해 대중들이 <아프니까 청춘이다/김난도>와 같은 에세이를 통해 위로와 격려를 얻었다면, 올해는 더 나아가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에 대한 해답을 구하는 이들이 많았다. 그 답변의 중심에는 스님들이 있었다. <멈추면, 비로소 보이는 것들/혜민>이 종합 베스트셀러 1위에 등극했으며, <엄마수업/법륜>, <방황해도 괜찮아/법륜>, <달팽이가 느려도 늦지 않다/정목> 등이 독자들에게 사랑을 받았다.


올 상반기는 마흔의 중년, 그리고 남자에 대한 책들이 인기를 누렸다. 특히 김정운 교수의 독특한 강연은 <남자의 물건/김정운>, <노는 만큼 성공한다/김정운>뿐만 아니라 그의 추천서인 <그리스인 조르바>까지 인기를 얻을 만큼 이슈를 일으켰다. 또한 <아플 수도 없는 마흔이다/이의수>, <중년수업/가와기타 요시노리>과 고전에서 삶의 지혜를 배우게 해주는 <마흔 논어를 읽어야 할 시간/신정근>, <마흔에 읽는 손자병법/강상구>도 인기를 얻었다.


◈ <멈추면, 비로소∙∙∙> 1위∙∙∙ 소설과 자기계발서 각각 5권 베스트셀러

2012년 상반기 베스트셀러를 살펴본 결과, 혜민스님의 <멈추면, 비소로 보이는 것들>이 1위에 선정됐다. 이어 <어떻게 원하는 것을 얻는가/스튜어드 다이아몬드>, <해를 품은 달/정은궐>, <아프니까 청춘이다/김난도> 등이 베스트셀러에 올랐다.


분야별로는 소설과 자기계발 분야 도서가 베스트셀러 20 중 각각 5권씩 순위에 올랐으며, 에세이가 3권으로 뒤를 이었다. 특히 소설 분야는 <해를 품은 달>, <은교> 등 스크린셀러 열풍과 더글라스 케네디, 베르나르 베르베르, 기욤 뮈소 등 해외 작가의 인기가 예년에 비해 강세를 보였다.


저자별로는 이지성 작가의 스테디셀러 <꿈꾸는 다락방>, <리딩으로 리드하라>, <독서 천재가 된 홍대리/정회일 공저> 3권이 베스트셀러 20에 올라 가장 많은 저서를 순위에 올린 작가로 뽑혔다.


◈ 전자책 판매 1위 <은교>∙∙∙ 소설, 장르소설, 나꼼수 베스트셀러 ‘점령’

올 초 반값 전자책 단말기 출시로 큰 폭으로 성장한 전자책 분야의 베스트셀러 1위는 <은교/박범신>로 집계됐다. 이어 <달려라 정봉주/정봉주>, <이혼서약/이연추>, <스티브 잡스의 세상을 바꾼 말 한마디/휴먼스토리>, <관계의 심리학/이철우> 등이 2~5위를 차지했다. 특히 <은교>는 종이책 16위에 이어 전자책에서도 1위를 차지해 온∙오프라인에서 변함없는 인기를 누렸다.


분야별로는 소설 7권, 장르소설 4권이 베스트셀러 20에 진입했다. 특히 종이책 베스트셀러에서 1권도 진입하지 못 한 장르소설의 강세가 눈에 띈다. 재미에 비해 인기가 저조했던 장르소설이 익명성을 보장하는 전자책 분야에서 탄력을 받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팟캐스트로 출발한 ‘나는 꼼수다’ 멤버들의 저서 <달려라 정봉주/정봉주>, <닥치고 정치/김어준>, <보수를 팝니다/김용민>가 베스트셀러 20에 진입한 것도 특징.


◈ 30, 40대 여성 도서 구매 50% 넘어∙∙∙ 마흔의 남성도 도서 구매 ‘활발’

인터파크도서의 2012년 상반기 독자 구성비를 살펴보면, 30대 여성이 30.9%로 집계돼 가장 활발하게 도서 구매를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40대 여성(24.4%), 40대 남성(13.1%), 30대 남성(11.2%)이 뒤를 이었다. 30~40대 여성이 전체 독자의 54.3%를 차지한 것.


또한 도서 분야별 비중을 보면 ‘초중고생학습서’가 27.3%로 가장 높았으며, 아동도서가 (14.3%), 소설(7.0%), 유아도서 (6.6%), 국어/외국어/사전(4.7%) 순으로 나타났다. 특히 학습 관련 도서와 아동, 유아도서가 52.9%로 큰 비중을 차지했다. 교육 관련 도서의 비중이 높음에도 10대 독자들의 비율이 적고, 30~40대 여성 독자 비율이 높은 것을 미뤄보면, 학부모인 30~40대 여성들이 자녀의 학습서를 대신 구매한 것으로 보여진다.


인터파크도서 서영규 대표는 “올 상반기 도서 시장은 전자책 활성화로 독자들이 선호하는 장르가 종이책과 전자책으로 골고루 분포된 것이 특징“이라며 “올 하반기에는 뮤지컬 원작 <위키드>가 스크린셀러 강세를 이어갈지와 대선을 앞두고 대중정치서가 강세를 보일지가 큰 화두”라고 말했다.


Source of news : http://gt7.kr/egw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817
51
3004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