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한진그룹, 非계열사 사업기회 개방 확대 보도자료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중소기업과의 지속적인 동반성장을 위해 비계열사에 대한 사업기회 확대 방안 모색

- 2분기부터 시스템통합(SI), 광고, 건설 부문 등에서 경쟁입찰 실시.. 향후 중소기업의 사업참여가 바람직한 거래유형을 발굴해 비계열 중소기업에 대한 직발주 방안 강구 계획

- 계열사간 내부 거래 투명성 확보를 위해 상장사 대상 외부인사가 참여하는 내부거래위원회 설치•운영 예정


한진그룹이 정부의 동반성장 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비 계열사에 대한 사업 기회를 확대한다.


한진그룹은 매출 전업도가 90% 이상인 수송물류 전문기업으로서 제조업 및 건설업 등을 영위하지 않아 계열사간 내부거래 규모가 크지 않지만, 중소기업과의 지속적인 동반성장과 공정거래 질서확립 차원에서 비계열 독립기업들에 대한 사업기회 확대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한진그룹은 올해 2분기부터 상장사를 중심으로 시스템 통합(SI), 광고, 건설 등의 분야에서 경쟁입찰을 실시하고, 일정 규모 이상의 비상장사에 대해서도 점진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분야별로 △ 시스템통합(SI)의 경우 전사적 자원관리(ERP)시스템과 연계가 미약한 신규개발 프로젝트 △ 광고의 경우 계열사 PR•이벤트•SNS 제작 등 △ 건설분야의 경우 공장이나 연구개발 시설 이외의 건축 등에서 우선적으로 경쟁입찰을 활성화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한진그룹은 중소기업의 사업참여가 바람직한 거래유형을 발굴해 비계열 중소기업에 대한 직발주 방안도 강구할 예정이다.


다만 긴급한 사업추진이나 회사의 영업기밀 등 보안과 밀접하게 연관된 사업, 또는 경쟁입찰의 실익이 없거나 비효율적인 경우 등 예외적인 사항에 대해서는 경쟁입찰 대상에서 제외된다.


한편 한진그룹은 계열사간 내부거래의 객관성과 투명성 확보는 물론, 실질적인 경쟁입찰 및 독립기업 직발주 활성화를 위해 대한항공 등 상장사에 외부인사가 참여하는 내부거래위원회를 설치•운영할 예정이다.


Source of news : http://gt7.kr/b5w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913
51
3003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