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캐스트

e2cast.egloos.com

포토로그



LG화학, 역대 최대 규모 연구ㆍ전문위원 발탁 보도자료

SEOUL, KOREA (E2CAST,이투캐스트™) -- <Global News>

■ 올해 연구·전문위원 7명 신규 선임

- R&D 인재 등을 대상으로 탁월한 연구업적 및 역량 등을 고려해 선발

■ 임원급 연봉과 활동비 등의 획기적 보상 및 처우, 3년 단위 평가로 장기적 R&D활동도 보장

■ 지난해 이어 올해도 약 500여명의 R&D 인재 신규 채용 계획


LG화학(대표 金磐石, lgchem.co.kr)이 역대 최대 규모인 7명의 연구·전문위원을 발탁했다.


LG화학의 연구·전문위원 제도는 핵심 기술인재 육성을 통한 R&D가 강한 기업을 만들기 위해 지난 2008년부터 도입된 제도다.


R&D 및 전문분야 인재 중 탁월한 연구업적과 역량으로 원천기술 확보 및 사업 성과 창출 등에 공헌한 인재를 대상으로 매년 선발하고 있다.


LG화학은 올해 7명을 포함해 지난 2008년 이후 총 22명의 연구·전문위원을 선임하게 되었다.


연구·전문위원으로 선임되면 임원급 연봉과 활동비 등 획기적인 보상과 처우가 보장되며, 특정 분야의 연구개발을 지속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3년 단위로 성과에 대한 평가를 받게 된다.


LG화학 김반석 부회장은 사업본부별 책임경영 체제에 따라 각 분야별 R&D를 더욱 강화하기 위해 역대 최대 규모의 연구·전문위원을 선발하게 되었다며


최고 수준의 품질로 고객가치를 선도하는 진정한 테크놀로지 컴퍼니 실현을 위해 앞으로도 R&D 전문인재 육성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신규 선임된 연구위원으로는 CRD연구소의 김노마(金魯馬) 부장, 석유화학연구소의 김영민(金英玟) 부장, 이충훈(李忠勳) 부장, 정보전자소재연구소의 나균일(羅鈞日) 부장, 전성호(全成浩) 부장, Battery연구소의 정근창(鄭根昌) 부장 등 6명이다. 이와 함께, 환경ㆍ에너지ㆍ기후 분야 전문위원으로는 박인(朴仁) 부장이 신규 선임 되어 총 7명의 연구·전문위원을 신규로 선임했다.


CRD연구소의 김노마(金魯馬) 부장은 라디칼 중합 기술을 바탕으로 점착제 상업화 및 무빛샘 점착제 개발을 통해 핵심 사업인 편광판의 1등 지위를 강화함과 동시에 아크릴 사업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기여했고 ,


석유화학연구소의 김영민(金英玟) 부장은 독자 기술을 바탕으로 국내에서 처음으로 개발한 친환경 수성 점착제와 함께, 자동차용전지 및 폴리머 전지 음극용 바인더 개발을 통해 전지 특성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석유화학연구소의 이충훈(李忠勳) 부장은 최근 다우케미칼과의 특허소송 1심에서 승리한 엘라스토머의 핵심 개발자로 본 제품은 LG화학을 비롯해 세계에서 4개 업체만이 제조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고부가가치 플라스틱 제품이다. 1999년 독자적인 메탈로센계 촉매 원천기술을 확보한 후 10년간의 연구개발 끝에 지난 2008년 양산에 성공하였으며, 금번 판결로 더욱 적극적인 시장 개척이 가능해질 전망이다.


정보전자소재연구소의 나균일(羅鈞日) 부장은 글로벌 1등 제품인 편광판의 내구성 및 광학기능을 결정하는 접착/ 연신 기술을 바탕으로 고휘도 VA용 편광판 개발 등을 통해 사업성과 창출에 크게 기여하였고 ,


정보전자소재연구소의 전성호(全成浩) 부장은 고분자 신물질 디자인 및 합성 분야 전문가로 세계 최고 수준의 광감응성 및 안정성을 갖춘 고유의 광배향 물질을 개발하여 필름패턴편광(FPR) 방식 3D TV 신기술에 적용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Battery연구소의 정근창(鄭根昌) 부장은 LG화학의 미래 핵심 사업인 자동차전지 분야에서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고용량 소재의 가용에너지 확장 기술 개발을 통해 차세대 자동차 전지 개발프로젝트를 주도하고 있다.


환경/기후변화대응팀의 박인(朴仁) 부장은 그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는 환경ㆍ에너지ㆍ기후 분야 전문가로 온실가스 및 제품환경 규제 관련 업계 최고수준의 대응력을 확보하는 등 혁신적인 성과와 함께 전문성을 인정받아 전문위원으로 신규 선임되었다.


한편, LG화학 CHO(최고인사책임자) 육근열 부사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약 500여명의 R&D 인재를 채용할 계획으로 이를 통해 핵심 사업에서의 차별화된 기술 및 미래 성장동력 발굴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Source of news : http://gt7.kr/9za


Relation News


(C)Copyright 이투캐스트™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1219
81
297717